타입 사이클 : 자전거로 만든 글꼴

  타입 사이클 : 자전거로 만든 글꼴 마르첼 피에카르스키가 만든 움직이는 글꼴은 자전거 ‘Bicycle’의 알파벳 ‘B’로부터 시작되었다. 런던의 모션 디자이너인 피에카르스키는 첫 번째 글자를 3D로 모델링 하는 동안 이 프로젝트를 확장하여 알파벳 전체를 완성하기로 마음먹었다. “3D 모델과 첫 글자 컨셉을 확정한 후, 저에게는 이 프로젝트를 확장하고 완성할 시간만이 필요했어요.”         피에카르스키는 시네마 4D, 애프터이펙트, 포토샵을 두루 활용하여 글꼴을 제작했는데, 알파벳…

2016 타이포 베를린 Typo Berlin

타이포 베를린은 모든 디자인과 타이포그래피를 다루는 독일의 세계적인 컨퍼런스로, 올해는 ‘타입 너머(beyond type)’라는 주제로 꾸려졌다.   2016 타이포 베를린 (Typo Berlin 2016) TYPOTALKS.COM        첫 번째 강연은 디자인 경영자(Design Executive Officer)의 약자인 DEO를 중심으로 진행되었는데, 오토데스크의 부회장 마리아 주디체는 “DEO란 무엇일까?”란 질문을 시작으로 DEO를 크리에이티브 사업의 경영자로 정의하면서 강연을 시작했…

고유한 서체들(Unique Fonts) : Favorit Lining

본 연재는 국내외의 개인 혹은 기업에서 제작, 서비스하는 폰트 중 독특한 면을 가진 서체를 모아 소개한다. 서체 ‘파포리트 라이닝(Favorit Lining)’은 베를린과 스위스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그래픽 디자인 그룹 디나모(Dinamo)의 디자이너 요하네스 브라이어(Johannes Breyer)와 파비안 하르프(Fabian Harb)가 만들고 이모 슈나이더(Immo Schneider)의 도움을 받았다. 파포리트 라이닝(Favorit Lining)은 그들이 만든 기존의 Favorit 서체 패밀리 중 문자와 밑줄이 결합된 형태다…

해외 디자인 소식 : Less than 100 프로젝트

  해외디자인 소식 : Less than 100 프로젝트 Less than 100 숍은 미국 내 남녀간 임금의 차이를 지속적으로 상기시키기 위해 그래픽 디자이너 엘라나 슐렌커가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2015년 4월, 팬실베니아의 남녀 임금격차가 76:100인 것을 가격 정책에 적용하여 여성에게 정가의 76% 가격으로 판매했다. 여성 작가들의 작업을 소개하고 상점 내에서 관련 토크, 워크숍도 진행했다. 지난 11월에는 66:100의 남녀 임금격차를 보이는 루이지애나에서 진행되었다.     이 프로젝트는 두 …

상쾌함이 폴~폴~, 폴로 리브랜딩 스토리

  폴~폴~, 폴로 리브랜딩 스토리 폴로는 영국의 대표 민트 제품이란 지위를 굳건히 하고자 브리스톨의 에이전시 택시에게 리브랜딩을 의뢰했다. 택시는 매대 위에서도 돋보이고 젊은 소비자에게도 호소력 있는 디자인을 위해 흰색을 활용하여 모던하고 깔끔한 브랜드 마크를 제작했다.   “친숙함을 잃지 않는 데에 주력했습니다. 새로운 모습으로 재탄생하더라도 사람들은 여전히 폴로를 ‘나의 폴로(my POLO)’로 인식해야 하니까요.” 크리에이티브 파트너이자 공동 설립자인 스펜서 벅(Spencer Buck)이 말한다. &nbsp…

카카오프렌즈 전용서체 : 즐겁고 신나는 카카오톡 친구들

타이포브랜딩 : 카카오프렌즈 전용서체 제이지, 프로도, 네오, 무지, 콘, 라이언, 튜브, 어피치. 이제는 너무나 친근해져버린 국민 이모티콘, 카카오프렌즈. 카카오톡의 마스코트로써 이들이 지닌 개성 만점의 캐릭터를 더욱 잘 표현하고, 일관된 아이덴티티로 커뮤니케이션하기 위해 카카오프렌즈만의 전용서체를 제작하게 되었다.     제작배경   카카오프렌즈의 인기가 날로 높아지자 카카오에서는 카카오프렌즈를 독립법인으로 분사하였고, 카카오프렌즈만의 아이덴티티를 강화하기 위해 전용서체 제작을 의뢰하였다. 마냥 귀엽다…

해외 디자인 소식 : 『Act of Love』

일본의 Human Research가 발간한 책 『Act of Love』는 지구상의 73종 동물이 보여주는 ‘구애행동’을 정리한 책이다. 어떤 행동은 우스꽝스럽고, 어떤 행동은 낭만적이지만, 그 기준부터 인간의 잣대일 가능성을 보여주고 또한 인간의 구애행동에 대해 생각해보게 한다.   해외 디자인 소식 : 『Act of Love』     릿쿄 대학의 케이스케 우에다 교수가 전체 감수를 맡고 우에노 동물원의 테루유키 코미야, 사이언스 커뮤니케이터 마사토 오부치가 편집 감수로 참여했다. 전 세계의 동물 사진가,…

고유한 서체들(Unique Fonts) : Pipo

본 연재는 국내외의 개인 혹은 기업에서 제작, 서비스하는 폰트 중 독특한 면을 가진 서체를 모아 소개한다. 서체 ‘피포(Pipo)’는 튜브 형태의 폰트로, 라인드로잉처럼 보이는 스타일과 구불구불한 튜브(관) 형태의 모양이 특징이다.   고유한 서체들(Unique Fonts) : 3. Pipo 남주현(유어마인드)       서체 ‘피포(Pipo)’는 프랑스에서 활동하고 있는 그래픽 디자이너 브누아 보드후인(Benoît Bodhuin)에 의해서 만들어졌다. 피포는 튜브 형태의 폰트로, 라인드로잉처럼 …

<디자인뮤지엄, 여기>: Design+Museum

디자인뮤지엄을 가보면 그 국가의 디자인 역사, 성격, 이념뿐 아니라 시대적 배경과 함께 왜 그런 디자인이 생기게 되었는지를 한눈에 알 수 있다. 동시에 체험적 지식으로 더 오래 기억에 남을, 각 분야의 디자인적 특징이 보이게 된다.   디자인뮤지엄, 여기 : Design+Museum 안그라픽스 / 이현경 지음     봄날이 돌아왔다. 어딘가 떠나고 싶어지는 계절이다. 삶에 톡톡 튀는 생기와 활력을 줄 수 있는 곳은 어디일까? 문화적 자극과 창조의 열정을 느낄 수 있는 곳, 바로 디자인뮤지엄이다. 이 책은 …

타입의 맛 : 타입과 감각 사이의 연관성

둥글게 굴린 서체는 단맛을 연상시키고 다소 뾰족하거나 각진 형태의 타입은 신맛, 쓴맛 혹은 매운맛을 떠올리게 한다. 이러한 상호 연관성에 대한 이해는 디자이너가 사용자의 기대감을 유도할 수 있도록 할 뿐만 아니라 개인의 기대감을 직접 자극함으로써 강렬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게 한다.   INSIGHT – 타입의 맛 사라 하인드먼(SARAH HYNDMAN), TYPETASTING.COM   — 그래픽 디자이너이자 인식과 타입에 관해 남다른 관심을 보이는 글로 잘 알려진 작가이다. TEDx 강연자 그리고 타…

[공지사항]

기존 폰트클럽이 아래와 같이 분리됩니다.
폰트와 관련된 콘텐츠는 ‘폰트클럽fontclub.co.kr에서 확인하실 수 있으며, 폰트 구매와 관련된 정보는 ‘폰트샵shop.fontclub.co.kr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