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카고 현대미술관의 새로운 비주얼 아이덴티티

시카고 현대미술관의 아이덴티티 작업에는 새로운 서체 세트가 포함되었는데 이 서체는 프랑스 출신의 디자이너 칼 나브로가 미술관을 위해 직접 고안한 것이다. 나브로는 미술관의 가치와 다양한 프로그램을 떠올릴 수 있도록 그리드 컨셉을 고려한 사각형의 결합을 통해 재치 넘치는 느낌부터 고전적인 느낌까지 다양한 시리즈의 서체를 제작했다.

 

시카고 현대미술관의 새로운 비주얼 아이덴티티

시카고 현대미술관의 아이덴티티 작업에는 새로운 서체 세트가 포함되었는데 이 서체는 프랑스 출신의 디자이너 칼 나브로가 미술관을 위해 직접 고안한 것이다. 어떤 형태의 서체를 만들지 정확한 아이디어를 떠올리지 못했기 때문에 서체 개발은 꽤 어려운 도전 과제였다. 메비스 앤 판 되르센은 서체 디자이너 몇 명과 대화를 나눴고 다양한 시작점을 기준 삼아 테스트를 진행했다.

최종적으로 그들은 프랑스의 그래픽 디자이너인 칼 나브로와 함께 4개의 사각형을 하나의 단위로 만든 서체 작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 서체는 다양한 상황에 맞춰 크기를 키우거나 변형할 수 있게 디자인되었다. 나브로는 미술관의 가치와 다양한 프로그램을 떠올릴 수 있도록 그리드 컨셉을 고려한 사각형의 결합을 통해 재치 넘치는 느낌부터 고전적인 느낌까지 다양한 시리즈의 서체를 제작했다.

 

ART250.diary1.final2 9ba259a87ed04509848879bf16c91f31

 

 

폰트는 두 기간으로 나뉘어 디자인되었다. 첫 단계는 2014년 여름 내내 진행되었는데 그 시간 동안 메비스 앤 판 되르센과 나브로는 단위 시스템이 제작되는 과정을 따라가며 폰트가 변화하는 방식을 정의했다. 최종 폰트는 2014년 12월에서 2015년 3월 사이에 디자인되었다. 각각의 스타일은 전체적으로 단위의 숫자에 따라 1-2주 정도가 걸렸다. 나브로는 메비스 앤 판 되르센과 긴밀하게 협업했고, 폰트를 개발하는 동안 여러 번의 논의를 거쳤다.

폰트의 커스터마이징이 시작되고 사이니지와 아이코노그래피에 폰트를 실제로 적용하기 시작한 이후에 나브로는 MCA 디자인 팀과 더 많은 대화를 나누게 되었다. MCA 디자인 팀은 폰트를 다소 수정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예컨대 중간 굵기를 더 추가해야 한다거나 이탤릭체를 만들고 몇몇 글리프를 추가해 달라는 요청들이었다.

 

 

ART250.diary1.glance6 b096ff6b6fbe4e62902a1ab7f8dfd701

MCA의 새로운 아이덴티티는 단순하고 현대적인 스타일을 극단까지 추구한 것으로 MCA만의 독특한 개성을 반영하고 있다.

 

사람들은 나브로에게 왜 이 서체의 각진 형태들이 절대 서로 연결되지 않느냐고 묻곤 한다. 우선 나브로는 사람들이 물어보는 그러한 요소 덕분에 폰트에 개성이 생겼다고 주장한다.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이런 형태가 건축의 이미지를 전달한다는 점이다. 각각의 글자 너머에서 건축의 뉘앙스와 감각, 즉 구조와 뼈대에 대한 아이디어를 엿볼 수 있게 디자인했다는 것이 핵심이다.

 


 

ART250.diary1.Typesystem1 d78a24721b6647ccadfe1b33260fc516

01 새로운 서체는 다양한 배열의 서로 연결되지 않은 사각형들로 구성되어 있다.

 

 

ART250.diary1.Typesystem2 c8b161662a46407692141287084bd6a0

02 조금씩 형태가 분리된 글자꼴은 건축에 대한 감각을 상기시킨다.

 

 

ART250.diary1.Typesystem3 bc74145a3cd44e7eba46db1fe5a942d7

03 초기 아이디어 중에는 미술관의 여러 영역에 각기 다른 폰트를 사용하자는 의견도 있었다.

 

 

ART250.diary1.Typesystem4 f24441e9ffc04be8890c95cd619b32a4

04 각 글자를 구성하는 사각형의 개수가 많아질수록 글자의 가독성도 좋아진다.

 

 


크리에이티브
메비스 앤 판 되르센(MEVIS & VAN DEURSEN), MEVISVANDEURSEN.NL
칼 나브로(KARL NAWROT), VOIDWRECK.COM

*프로필
칼 나브로(월터 와튼), KARL NAWROT(AKA WALTER WARTON)
그래픽 디자이너
드로잉과 모형 제작, 서체 디자인, 일러스트레이션을 결합하여 아이 같은 느낌의 선과 과격한 형태, 건축 구조, 초현실적으로 왜곡된 공간 사이에 존재하는 잠재적인 내러티브를 탐구한다.

 


클라이언트
시카고 현대미술관(MUSEUM OF CONTEMPORARY ART CHICAGO)
MCACHICAGO.ORG


프로젝트 기간: 2년
공개일: 2015년 11월

 

* 이 기사의 전문은 CA 2016년 4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처: 월간 CA 2016년 4월호 ISSUE 221>


폰트클럽 로고

ART250.diary1.final2 9ba259a87ed04509848879bf16c91f31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공지사항]

기존 폰트클럽이 아래와 같이 분리됩니다.
폰트와 관련된 콘텐츠는 ‘폰트클럽fontclub.co.kr에서 확인하실 수 있으며, 폰트 구매와 관련된 정보는 ‘폰트샵shop.fontclub.co.kr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